블로그하고 Archive

블로그 운영방향 변경

천태만상이라는 이름처럼 잘 알지도 못하는 여러 분야를 찝쩍대던 블로그에서

TeX과 Mac에 대해서만 다루는 블로그로 가꿔보려고 한다.

그래서 가장 먼저 카테고리를 변경했다. TeX과 Mac을 최상단으로 올리고, 나머지 카테고리들은 ‘이것저것’이라는 카테고리 밑에 집어넣었다.

운영목표는 그렇다.

그리고 내가 고른 이름이지만 ‘천태만상’이라는 이름이 참 마음에 들었는데, 목표를 TeX과 Mac으로 정한 이상 이 이름을 계속 고집하는 것은 무리라는 생각이다.

TeX질Mac질이라는 이름이 별로 마음에 안든다. 더 맘에 드는 이름이 있으면 언제든지 바꿀 것이다.

날새고 새벽에 뭔 짓하는지 모르겠다.

블로그 날려먹다;;;

네팔로 여행을 다녀온 사이…

호스팅사가 문을 닫아버렸다;;;

여긴 메일로 알려주지도 않는군;;;

그나마 다행인 건 지난 번에 워드프레스로 옮기려고 3월 초에 백업한 ttxml 파일이 있어서 이걸로 복구를 했다.

사실 이 때 이후로 블로그 운영을 거의 안하다시피 했으니 그 때나 지금이나 별 차이는 없을 듯 하다.

아무튼 이 호스팅사는 몇 년째 임시 홈페이지로 운영을 하다가 몇 달 전부터는 게시판 조차 잘 운영하지도 않더니…

이윽고 얼마 안 가 망할 거니 백업하실 분들은 요청하십시요… 라는 공지 하나 띄워두었다.

구체적인 일정이 없었거니와 네팔 여행 준비로 바빠 신경을 못썼는데 이렇게 메일로 연락한 번 안하고 문을 닫아버렸다.

위키도 역시 전에 내가 백업해 둔 게 있어 이걸로 3월 초 자료로 복구했다.

처음 이 호스팅사를 선택하게 된 건 어느 조건 좋고 싼 호스팅사를 하려고 했는데 막상 하루 써보니 개판임을 파악해서 이곳을 이용했다.

그런데 운영자가 동일인이거나 혹은 그와 관련된 사람임을 짐작할 수 있었지만 도메인이건 서브도메인이건 무제한이었기에 그냥 이용했다.

초반엔 사고도 많았지만 점점 안정화되가는 듯 해 계속 잘 써먹었는데…

아무튼 그래서 어떤 호스팅사로 옮겼는데 여기는 워드프레스도 설치못하고 며칠 만에 그만 두었다. SSH여는 데 4일이 넘도록 못하고 있다;;; FTP는 애초에 안된다;;;

결국 현재의 마루웹호스팅으로 최종 이사하게 되었다. 년 22,000원에 도메인 5개, 서브도메인 무제한(신청시) 그리고 구글 메일 어플리케이션을 계정 신청시 옵션으로 선택하면 바로 이용할 수도 있다.

FTP와 SSH는 기본.

아…이제 더 이상 날려먹은 일은 없어야 될텐데…

한편으론 이제 백업의 중요성과 자료 분실에 대한 상실감을 잘 못느끼는 것으로 보아… 블로그에 대한 애착이 줄어든 건 아닌가하는 생각도 든다.

블로그 스킨 조금 손봄.

봄도 되고…

마음도 싱숭생숭하고…

스킨도 지겨워지고…

맘에 드는 스킨은 없고…

그래서 색깔만 빨간 색으로 바꿨다.

기분전환용

조금 후회되는 건 이전 스킨은 그냥 놔두고 복사해서 고칠 걸 하는…;;;

어차피 오리지널 스킨은 따로 보관해두어서 큰 상관은 없지만…

#2009년 04월 08일 추가#
스킨 일부 다시 고침.
빨간색을 줄임.

텍스트큐브, 1.7.7 Con Moto로 업그레이드

텍스트큐브를 1.7.7로 업그레이드했다.

바뀐 점

추가된 점

  • 플러그인 : 지역로그 출력시 앞과 뒤에 컨텐츠를 출력할 수 있는 치환자 추가 (#1131)
  • 플러그인 : 구글맵 플러그인 추가 (#1131)
  • 플러그인 : 피드 출력시 아웃바운드 이벤트 (FeedOBStart, FeedOBEnd) 추가 (#1164)
  • 일반 : 외부 소스로 jquery를 지원함 (#1179)
  • 에디터 : 지역로그를 추천할 때 태그와 같이 블로그에 이미 입력해둔 정보를 참조하는 기능 추가 (#1146)
  • 관리패널 : phpinfo가 동작하지 않는 시스템에서 서버 정보 출력 메세지에 설명 추가 (#1189)
  • 관리패널 : 관리 패널의 댓글 보기에서 관리자가 쓴 댓글은 수정 지원 (#1188)
  • 관리패널 : 글 목록에서 작성한 글 내용의 일부를 미리보는 기능 추가 (#1211)
  • 관리패널 : 팀원을 초대한 경우 또는 비밀번호 재발급을 받은 경우 해당 정보를 관리 패널에서 볼 수 있도록 함. (#1208)
  • 관리패널 : 받은 트랙백에 답 트랙백을 발송하는 기능을 RDF를 지원하지 않는 블로그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확장 (#895)

변경된 점

  • 플러그인 : 키워드 링크가 걸릴 때 해당 글의 첫 단어에만 키워드 링크가 걸리도록 변경 (#1158)
  • 플러그인 : 텍스트큐브 1.8 이상에서 변경된 컴포넌트 이름에 대한 호환성 루틴 추가 (#777)
  • 일반 : 태그 / 지역로그 추천시 sql query를 명령으로 전송해서 처리하는 부분을 보안을 위하여 재구현 (#1146)
  • 일반 : Eolin Application Framework를 jquery와 연계해서 재구현 (#1179)
  • 일반 : 구글 크롬의 팝업 생성 버그를 우회하여 댓글에 댓글 등록 창을 만들도록 변경 (#1216)
  • 포매터 : 키워드 기능을 플러그인에 의존하지 않고 코어에서 처리하도록 변경 (#1218)

버그 수정

  • 블로그 : 역트랙백 보내기 버튼이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문제 수정 (#895)
  • 블로그 : 트랙백 보내기 창에서 스킨이 제대로 적용되지 않는 문제 수정 (#777)
  • 블로그 : 글 수정시 전혀 수정을 하지 않은 상태에서 미리보기 버튼이 동작하지 않는 문제 수정 (#1159)
  • 블로그 : 같은 카테고리 글만 보기 옵션에서 숫자 글 주소 옵션에서 정상적으로 동작하지 않는 문제 수정 (#1186)
  • 관리패널 : 댓글 목록에서 IP 필터 아이콘을 눌러도 필터가 추가되지 않는 문제 수정 (#1141)
  • 관리패널 : 플러그인 그리드 뷰 / 리스트 뷰 선택이 whitedream 관리패널 스킨에서 출력되지 않던 버그 수정 (#1214)
  • 에디터 : 웹킷 기반에서 플래시 다중 파일 업로더를 사용하지 않을 경우 첨부 파일 지우기 버튼이 나타나지 않는 문제 수정 (#1215)
  • 플러그인 : EAS가 AddingTrackback에서 이전 플러그인이 반환한 값을 무시하는 문제 수정 (#1217)
  • 일반 : 트랙백을 발송한 경우 제대로 발송되어도 실패했다는 메세지 출력되는 문제 수정 (#1213)
  • 일반 : 블로그 로그인시 임시 비밀번호 재발급을 받은 경우, 비밀번호가 제대로 동작하지 않을 수 있는 문제 수정 (#1210)
  • 일반 : 체크업 시에 공지의 슬로건을 계속 다시 갱신하는 문제 수정 (#1142)
  • 일반 : IV를 제외한 기본 변수들에 대한 validation이 수행된 후 그 결과에 관계없이 언제나 실행되는 문제 수정 (#1163)
  • 일반 : 경로에 따라 존재하는 파일이 없을 경우 500 에러 나던 버그 수정 (#777)
  • 일반 : BlogAPI 사용시 사용자의 블로그 정보를 받아오는 부분이 잘못되어 일부 외부 에디터에서 자동 검출이 실패하는 문제 수정 (#1183)
  • 일반 : 블로그 서비스의 멤버가 특정 블로그에 댓글을 단 경우, 그 블로그의 필진 권한으로 그 댓글을 삭제할 수 있는 문제 수정 (#1140)
  • 일반 : cron scheduler가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문제 수정 (#1178)

라고 한다.

꽤 오랜만에 새 버전이 나온(업그레이드) 것 같다.

RC까지는 설치안하다가 오늘 하루 더 살펴보고 지금 업그레이드했다.

올블로그… 또 서버 장애

올블로그의 서버에 또 장애가 발생했다.

지난 번 장애발생 때 일부 블로그에서 좀 더 관리를 잘 해야하지않겠냐는 이야기를 했었는데, 불과 얼마 안되어 이런 일이 또 발생했다.

이렇게 자주 발생한다면 뭔가 근본적이고 장기적인 대책이 필요한 게 아닌가 싶다. 이쁜 에러화면도 좋지만, 못생긴 디자인의 제대로 된 컨텐츠보다 이쁠 리 없다.

구글 애드센스 수표 도착

구글 애드센스 수표가 도착했다.

3번째 받아보는 구글 수표.

매번 110달러 정도의 돈이지만, 오늘 환율이 또 올라 1,328원이니 날짜 잘 맞춰서 가야겠다.

지난 번 받은 돈은 환전을 했던 기업은행 통장에 그대로 있는데, 조만간 동양종금CMA 계좌로 옮겨야겠다.

동양종금CMA는 예금액이 얼마 안되는 데도 이자가 꼬박꼬박 눈에 띄게 들어온다.

암튼 기분좋다.

사진은… 귀찮아서 패스;;;

프리젠테이션 젠 13개 언어로 번역

지난 번에 에이콘 출판사에서 ‘프리젠테이션 젠‘ 트랙백 이벤트를 한 적이 있다. 이쪽에 관심이 많은지라 응모를 했는데, 당첨이 됐다.

외국 블로그의 RSS를 몇 개 등록해 두었는데, 한동안 안읽어서(사실 제대로 읽는 건 거의 없고, 대부분 제목만 본다) 한참 밀렸다. 그 중에 하나가 ‘Presentation Zen‘인데, 주욱 훑어보다가 낯선 그림이 나와서 멈칫했다.

오잉? 이건 ‘프리젠테이션 젠‘이잖아!

음… 13개의 언어로 번역되어 출간되었단다. 이 소식을 올린 날짜는 9월 15일…

색감이 조금씩 다른데, 우리나라 책이 원본과 가장 비슷한 것 같다.

이런 얘기, 저런 얘기 조금씩 나오는데, 영어 실력이 딸려 정확한 번역은 못하겠고;;;

이 책을 읽고 ‘프리젠테이션 젠 스타일’로 프리젠테이션 자료를 잘 만들게 된 세계 여러 나라의 독자들로부터 이메일을 받는다고 한다. 어떤 사람들은 이 책 들고 찍은 사진을 보내기도 한단다.
한동안 flickr에 업데이트를 안했는데, 이 책 들고 사진찍은 거 보내주면 flickr에 올려준단다.
(아랍 여자는 좀 의외인데?)

새벽에 안자고 뻘짓거리 중…

번역은 정말 힘든 일인 것 같다. 긴 문장을 저렇게 짧게 몇 마디만 추려서 요약하는데도 한참 걸렸다. 음…내 경우엔 영어가 워낙 딸려서 그런걸까…;;;

애드센스의 최저단가는 얼마란 말인가!!!

내일 등산을 간다. 다행히 요즘은 이때되면 잠이 오는지라, 잠들기 전에 애드센스나 확인해 볼까 싶어 접속을 했다.

음…0.01달러…
낯설지 않아…
자주 보던 금액이다;;;

그런데 순간 뭔가 심상치 않음을 느꼈다.

어디보자…

!!!
(바로 위에 폰트 사이즈: 18)

어떻게 이럴 수가!!!

클릭수가 2번인데 0.01달러라니!!!

내 블로그가 싸구려 잡담 블로그라는 건 내가 가장 잘 아는 사실이지만, 어떻게 2클릭인데 0.01달러가 나올 수가 있냐!!!

그러니까 최소 단가는 0.005달러도 될 수 있겠구나!!!

아…

그래도 욕심을 버리자꾸나…;;;

도메인 비용 + 호스팅 비용은 나오지 않더냐…ㅜ.ㅠ

ps) 내일 등산갈 준비 다 하고 슬슬 졸릴 때 괜히 들여다 봐서 이렇게 됐구나…걍 잠이나 쳐잘걸;;;

HP CP1215 컬러 레이저 프린터 이벤트!!!

HP 컬러 레이저젯 CP1215 프린터 알리기

HP에서 대규모 이벤트를 합니다. 무려 프린터!!!

그렇습니다! 레이저 프린터 입니다!

그것도 입니다!!!

너무 탐나는군요… ㅜ.ㅠ

과연 1215명 중에 한 명이 될 수 있을런지…

오랜만에 애드센스 환전

지난 번에 107달러를 환전한 데 이어 오늘 두 번째 환전을 했다. 사실 받은지는 몇 주 됐는데 이제서야 하게 됐다.(때려 죽일 귀차니즘;;;)

지난 번에 외환은행에서 수수료로 10,000원 + 바다 건너서 떼인 수수료를 떼고 나니 91,000원 정도 들어오더라…

기업은행이 추심전 매입을 잘 해준다길래 집 근처 기업은행에 전화를 했다. 추심전매입 되냐고 물어봤다. 어느 회사냐에 따라 다르다고 하길래 ‘구글’거라고 했더니 된다고 한다. 이미 알고 계셨다.

기말고사의 마지막 시험을 끝내고 기업은행에 찾아갔다. 창구에 있는 여직원도 ‘구글’이라고 하니까 이미 알고 있더라. 지난 주에도 2명이서 환전해 갔다고…

119.27달러, 환율은 1017.80을 적용, 121,393원이 나왔다. 여기서 환가료 138원과 추심수수료 5,000원을 제하고 최종 116,255원이 들어왔다.

12달러 차이인데 원화로 차이가 많이 난다. 일단 환율이 많이 올랐다. 그리고 수수료가 외환은행이 무려 2배나 많다!!!

만족스럽다. ㅎㅎ

ps.
근데 이거 언제 모아서 라섹수술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