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ccess denied for user 'edple'@'localhost' (using password: NO)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1

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 link to the server could not be established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1

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ccess denied for user 'edple'@'localhost' (using password: NO)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4

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 link to the server could not be established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4

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ccess denied for user 'edple'@'localhost' (using password: NO)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7

Warning: mysql_real_escape_string() [function.mysql-real-escape-string]: A link to the server could not be established in /home/edple/public_html/blog/wp-content/plugins/statpress/statpress.php on line 1197
용주사 | 천태만상

Post about "용주사"

경기도 화성 용주사

지난 11월 1일 경기도 화성에 있는 용주사에 다녀왔다. 병점역 뒤편으로 가면 용주사로 가는 마을버스가 많이 있다. 광역버스인 1551번도 간다.

보통 사찰은 산중에 있어서 대중교통으로 가기가 힘든 경우가 많은데, 용주사는 버스도 많은 편이고, 정류장에서 내리면 바로 보이기 때문에 쉽게 찾아갈 수 있다.

입구부터 멋들어진 나무가 있다. 단풍이 기가 막히게 들었다.

입장료 1,500원을 내고 들어가면 바로 왼쪽으로 효행박물관이 있다. 원래 이 터에는 신라시절에 지어진 유명한 사찰이 있었다고 하는데 소실되었다고 한다. 그러던 중 조선시대 정조대왕이 보경스님으로부터 부모은중경을 감동하여 이 절을 지었다고 한다.

아버지인 사도세자에 대한 효심이 깊었던 정조였기에 이 절에 부모은중경을 직접 하사하기도 했다. 효행박물관에 들어가면 목판, 동판, 석판으로 된 부모은중경을 볼 수 있다(사진촬영은 금지). 동판은 매우 희귀한 경우라고 한다.

그리고 부모은중경이어서 한자만 있는 줄 알았는데, 양면에 걸친 그림이 그려졌다. 목판의 그림은 조선 후기 최고의 화가 김홍도가 참여했다고 한다.

정조 대왕과 관련한 이야기 외에는 별다른 특징은 없다. 규모가 큰 것도 아니고 경치가 빼어난 곳에 있는 것도 아니고.

그런데 참 매력있는 절이다. 아기자기하면서 있을 건 다 있다.

날씨가 너무 춥지만 않았더라면 좀 더 오래 살펴보고 왔을텐데… 게다가 중국에서 단체여행객도 와서 조금 어수선했다.

용주사 맞은 편에는 템플스테이하는 곳이 있다. 궁금하긴 했는데 들어가보지는 않았다.

매표소를 지나면 바로 보인다. 이 왼쪽으로 효행박물관이 있다.

 

5층 석탑이 있는 곳.

 

풍경. 날씨는 추웠지만 바람이 불지 않아 풍경 소리는 못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