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 about "4집"

박정현 – 꿈에

박정현 4집. Op 타이틀곡.

박정현 4집은 정말 다 대박이라고 할 만한 곡들이다. 015B의 정석원이 프로듀싱한 이 앨범은 완성도로도 최고라 할 수 있다. 꿈에 뿐만이 아니라 Plastic Flower, 미장원에서, 생활의 발견, 사랑이 올까요, 게으름뱅이 등이 이 앨범에 실렸다.

어제 MBC ‘나는 가수다’에 박정현이 나와 반가웠는데 1위를 해서 더욱 기뻤던 순간이었다. 요며칠 상태가 메롱했는데 노래듣고 정신을 좀 차렸다.

꿈에 – 박정현

어떤 말을 해야 하는지 나 너무 가슴이 떨려서
우리 옛날 그대로의 모습으로 만나고 있네요
이건 꿈인걸 알지만 지금 이대로
깨지 않고서 영원히 잠잘 수 있다면
날 안아 주네요 예전 모습처럼
그동안 힘들었지 나를 보며 위로하네요
내 손을 잡네요 지친 맘 쉬라며
지금도 그대손은 그때처럼 따뜻하네요

혹시 이게 꿈이란걸 그대가 알게 하진 않을거야
내가 정말 잘할거야 그대 다른 생각 못하도록
그대 이젠 가지 마요 그냥 여기서 나와 있어줘요
나도 깨지 않을께요 이젠 보내지 않을거예요
계속 나를 안아주세요 예전 모습처럼
그동안 힘들었지 나를 보며 위로하네요
내 손을 잡네요 지친 맘 이제 쉬라며
지금도 그대 손은 그때처럼 따뜻하네요
대답해줘요 그대도 나를 나만큼 그리워했다고
Oh~ yeah oh~
uh~ yeah oh~
바보같이 즐거워만 하는 날 보며
안쓰런 미소로 이제 나 먼저 갈께
미안한듯 얘길하네요
나처럼 그대도 알고 있었군요
그래도 고마워요 이렇게라도 만나줘서
날 안아주네요 작별인사라며
나 웃어 줄께요 이렇게 보내긴 싫은데
뒤돌아 서네요 oh~ 다시 그때처럼
나 잠 깨고나면 또다시 혼자 있겠네요
저 멀리 가네요 oh~ 이젠 익숙하죠
나 이제 울께요 또다시 보내긴 싫은데
보이지 않아요 Oh~ oh~ uh~ yeah~
이제 다시 눈을 떴는데 가슴이 많이 시리네요
고마워요 사랑해요 나 괜찮아요
다신 오지 말아요

김동률 이제서야

오랜만에 올리는 뮤직비디오.

김동률 4집 ‘이제서야’

              이제서야
                                              – 김동률

가끔 거리를 나서면 온통 행복한 연인들
자꾸만 왜 걸음이 바빠만 지고
괜시리 울컥 화가 나는지
혼자서 영화를 볼 때나 슬픈 음악을 들을 땐
생각 없이 한바탕 울며 웃다가
터질 듯 가슴이 저며 오곤 해
사랑해 되뇌이다 왜
나도 몰래 미안하단 말이 섞여 나오는지
잘못했던 것만 생각나는지
한발 늦어서 다 알게 되는지

술 취한 밤이면 전화번호 수첩을 뒤적이다가
멍하니 잠을 또 설치기도 해
돌아와 말도 못하고
나 혼자서 쓸데없이 헛된 기대만 하는지
왜 이렇게 내가 바보 같은지

나의 부족한 사랑에 지쳐 떠나간 거라면
이제 난 준비가 된 것도 같은데
매일 웃게 해줄 수 있을 텐데
헤어진 아픔에 비해 다시 시작하는 건
내겐 너무 쉬울 것만 같은데
정말 잘할 수 있을 것 같은데
이제서야 난 다 알 것 같은데

노바소닉 – 휘루

김진표가 탈퇴하고 새로 들어온 이현섭이 만든 노바소닉 4집. 2003년. 김진표와는 다른 매력이 있다. 미성인 듯 하면서도 여린 쇳소리가 의외로 잘 어울린다. 다른 빠른 비트의 곡보다는 이 곡처럼 락발라드가 더 매력적이다.



휘루
– 노바소닉

남겨진 허망속에 후회를 여전히 반복하곤해

지나간 운명도 빗나간 선택도 이제는 돌이킬수 없는걸

버려진 희망속에 아픔이 아직도 남아 있을 때

그때 깨달았지 더 잃을 것도 없다고

마지막 남은 마지막 남겨진 눈물 흐를 때@

나 기억해 어린 시절에 꿈꿔왔던 내 모든 바램

나 잊으려해 내 지나버린 세월에 지워야할 그 순간을

숨겨진 아픔속에 진실은 아직도 남아있는데

이제야 알겠어 못다한 내 꿈도

여전히 남아 여전히 남아 있다는 것을

나 기억해 어린 시절에 꿈꿔왔던 내 모든 바램

나 잊으려해 내 지나버린 세월에 지워야할 그 순간을 예@

내게 주어졌던 모든 일들의 전엔 알지못한 의미까지도

단 한 번 한번만이라도 느낄 수 있을거야

내 많은 날의 숨겨진 꿈들

나 기억해 어린 시절에 꿈꿔왔던 내 모든 바램

나 잊으려해 내 지나버린 세월에 지워야할 그 순간을

나 기억해 어린 시절에 꿈꿔왔던 내 모든 바램

나 잊으려해 내 지나버린 세월에 지워야할 그 순간을

박정현 – 게으름뱅이

앨범 전체가 보물같은 노래로 가득한 박정현의 4집 앨범(2002년). 그 중에서도 게으름뱅이는 멜로디도 좋지만 가사가 너무 새롭다. 가사를 곱씹어보면 뻔한 이야기. 그 뻔한 이야기를 가지고 이렇게 새로운 느낌으로 만들어냈다. 윤종신의 작사 능력은 이런 점에서 정말 뛰어나다고 할 수 있다.

게으름뱅이 – 박정현

하루가 또 저물고 있어요 오늘도 어겼죠 그대의 부탁
이제 그만 잊자고 서로를 지우자던 약속
Oh 또 하루만 더 미루겠어요

그대가 날 게으르게 만들었죠 잊는 걸 미루는게 습관이 됐죠
모두 그대 탓이라고 원망 듣는게 억울했다면
그냥 내게 돌아오면 돼

태우려고 모아둔 사진들 아직도 차곡히 쌓여만 있죠
내일은 꼭 해야해 너무 흔한 결심을
또 하루 더 미뤄지겠죠

그댄 날 게으르게 만들었죠 잊는 걸 미루는게 습관이 됐죠
모두 그대 탓이라고 원망 듣는게 억울했다면
그냥 내게 돌아오면 돼

부지런한 그댄 벌써 잊은건가요
그 셀수없이 많은 추억을
그 고백을@

정말 잊어버린건 아니겠죠
너무 너무 사랑했었잖아요
모두 그대 탓이라고 원망 듣는게 억울했다면
그냥 내게 돌아오면 돼
제발 다시 돌아와줘요@

린(Lyn) – 이별살이

휘성에 관한 인터넷 기사가 떴다. 작사가로서의 휘성의 이야기인데, 그가 작사한 노래 몇 곡이 소개됐다. 윤하의 ‘비밀번호 486’은 널리 알려진 사실인데, 의 ‘이별살‘라는 노래도 휘성이 작사했다길래 처음 들어봤다.

제목처럼 애절하고 슬픈 노래. 내 스타일이다.

2007년 발표된 린의 4집 ‘The Pride Of The Morning‘이라는 앨범에 실린 곡.

이별살이 – 린(Lyn)

나 하나만 바라봐주고 나 하나만 꼭 안아주고
평생 곁에 있어준다고 수없이 약속하던 내 사랑이 날 떠나요

그저 가만히 죽은 나무처럼 좁은 걸음도 할 수 없네요
이미 멀어진 두눈에 사라진 그대를 잊으려 애를 써봐도

내가 사는게 사는게 사는게 아닐테니 온다고 돌아올 그대가 아닐테니
내 미련이 기억이 나와 함께 할 수 없도록 기도해요 그댈 놓아준 두손으로

어떤 원망도 내 안에 미움도 그댈 향하게 하지 않아요
사랑한다던 사랑했었다던 귓속을 맴도는 그 말 때문에

내가 사는게 사는게 사는게 아닐테니 운다고 돌아올 그대가 아닐테니
내 미련이 기억이 나와 함께 할 수 없도록 기도해 주세요 날 버리던 그 두손으로

어떻게 내가 그 새벽을 지났는지 생각나지 않아 걱정이죠
달아나는 그댈 못나게 붙잡아서 모진 이별을 두 번 받았다면
용서를 바래요

살아도 사랑도 그댈 잊지 못하면 영원히 잠드는 못된 맘 가질까봐
내 하루는 하루는 누구보다 먼저 가주길 온 종일 빌어요
내 눈물을 손에 받으며 떨려오는 입술을 물고
찢겨진 가슴을 모으며…

이문세 – 이별이야기

이문세의 노래 중 좋아하는 곡이 많은데 아직 블로그에 올린 적이 없다.

한참 새벽에 들어가는 시간이지만, 올리고 자야겠다.

이문세의 많은 히트곡들이 그렇듯, 이 노래도 故이영훈씨가 만든 노래다. 1987년에 발표된 4집 앨범 ‘사랑이 지나가면’에 실린 곡. 내가 이 노래를 알게 된 건, 확실한 건 고등학교 때 이후라는 건데, 역시나 명곡은 시간을 타지 않는다.

(김장훈이랑 불러서 그런가…신나게 부르시네…^^)

이별이야기 – Lee Mun Se

이별이야기 – 이문세

이렇게 우린 헤어져야 하는걸
서로가 말을 못하고
마지막 찻잔속에 서로의 향기가 되어
진한 추억을 남기고파~

우리는 서로 눈물 흘리지마요
서로가 말은 같아도
후회는 않을거야 하지만 그대모습은
나의 마음을 아프게해

그대 내게 말로는 못하고
탁자위에 물로 쓰신 마지막 그 한마디
서러워 이렇게 눈물만
그대여 이젠 안녕@

우리는 서로 눈물 흘리지마요
서로가 말은 같아도
후회는 않을거야 하지만 그대모습은
나의 마음을 아프게해

그대 내게 말로는 못하고
탁자위에 물로 쓰신 마지막 그 한마디
서러워 이렇게 눈물만
그대여 이젠 안녕@

그대여 이젠 안녕@

신승훈 – 오랜 이별뒤에

신승훈 노래중에 내가 제일 노래하는 노래. 어제 방송된 윤도현의 러브레터를 보는데, 신승훈도 이 노래가 가장 맘에 든다고 한다.
(블로그에 올린 줄 알고 들으려고 왔는데 없어서 다시 찾아보니 올렸었다;;;) 지금 올린다. 예전에 UN의 김정훈씨가 모 오락프로에 나와서 잠깐 다시 뜨기도 했다.

1994년 4집 ‘그 후로 오랫동안’에 실린 곡
(탤런트 김지호씨가 그 후로 오랜동안 뮤직비디오로 데뷔해서 유명해짐)

오랜 이별 뒤에 – 신승훈

그대는 오늘도 내 맘속에
슬픈 그림을 그려주려고
소리없이 다가와 나의 눈물로 색칠을 하네
나에게만 보여주려고

그대는 오늘도 내 귓가에
슬픈 노래를 들려주려고
래디오 음악속에 남의 목소릴 빌려부르나
나 혼자만 들어보라고

먼 그리움의 끝에서 난 길들어가고 있어
너를 사랑했던 기억만을 간직한 채로
넌 나를 잊었겠지만 난 기다리는지 몰라
너의 이별이 나의 사랑을 다시 찾을 때까지

언젠가 오랜 이별뒤에 잊혀진 나의 이름이
너의 맘 속에 되살아날 때
아직도 너를 기다리는 나에게 다시 돌아와
나의 눈물이 널 지우기 전에

먼 그리움의 끝에서 난 길들어가고 있어
너를 사랑했던 기억만을 간직한 채로
넌 나를 잊었겠지만 난 기다리는지 몰라
너의 이별이 나의 사랑을 다시 찾을 때까지

언젠가 오랜 이별 뒤에 잊혀진 나의 이름이
너의 맘 속에 되살아날 때
아직도 너를 기다리는 나에게 다시 돌아와
나의 눈물이 널 지우기 전에

서문탁 – 난 나보다 널

우리나라 몇 안되는 여성 락커. 그 중에서도 가장 좋아하는 서문탁.

서문탁의 4집 앨범 ‘Now Here’의 타이틀곡.

난 나보다 널 – 서문탁

그래 다 나 때문이었나 봐 사실 네가 불행하길 바랬어 나는
그래 난 기도했던 거야 네가 나처럼 버림받으라고 했어
그녀만 아니면
네가 내게 돌아올 것 같아서

그래 다 내 맘대로 된 거야 이별 소식에 웃고 있었던 게 나야
네가 죽을 만큼 힘들다는 그 얘기 듣기 전엔 나 좋았었는데
이제야 알게 됐어 나는 나보다 널 더 사랑하나 봐

행복해줘 내 아픔 따윈 상관없어
나의 모자란 사랑이었어
행복해줘 나에게로 오지 못해도
넌 웃어줘 이 생에선 난 됐어

-간주중-

행복해줘 내 아픔 따윈 상관없어
나의 모자란 사랑이었어
행복해줘 나에게로 오지 못해도
넌 웃어줘 이 생에선 난 됐어

돌려줘요 그녀를 다시 되돌려줘요
그 사람이 바라는 대로요